특수 장애 학생 수능을 위한 특별한 준비 완료
특수 장애 학생 수능을 위한 특별한 준비 완료
  • 김종희 기자
  • 승인 2018.11.14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맹학교, 대학수학능력시험 특별관리대상자 시험장 학교 운영
14일 예비소집일에 청각장애학생들이 속기지원을 받아 수능당일 유의사항을 듣고 있다.
예비소집일에 청각장애학생들이 속기지원을 받아 수능당일 유의사항을 듣고 있다.

대전맹학교가 대전 지역 장애 수험생의 편의를 위해 대학수학능력시험 특별관리대상자 시험장 학교 준비를 마쳤다.

수능 특별관리대상자 시험장 학교 운영은 2010학년도부터 운영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수능에서는 34명의 장애 및 기타 질병이 있는 수험생들이 응시할 예정으로 11개의 고사실이 준비되어 있다.

대전맹학교는 특별관리대상 수험생들을 위해 시험 시간 연장, 답안지 이기, 저시력 수험생용 독서 확대기 제공 및 청각장애 수험생을 위한 방송 안내 스크립트 제작, 수능 안내 동영상 자막 삽입 등 개개인의 요구에 맞는 다양한 편의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예비 소집일에 청각장애 수험생들에게 수능과 관련하여 필요한 안내 및 유의사항의 정확한 정보 전달을 위해 속기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전맹학교 최규붕 교장은 “모든 수험생이 긴장되는 수능 일에 특별관리대상 수험생들이 편안한 분위기에서 자신이 가진 실력을 마음껏 발휘 할 수 있도록 특별관리대상자 수능 시험장 학교 운영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