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름들마을 도랑 연말까지 청정도랑으로 탈바꿈
비름들마을 도랑 연말까지 청정도랑으로 탈바꿈
  • 전남식 기자
  • 승인 2019.05.13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3일 비룡2통 마을회관에서 민-관 4개 기관·단체 업무 협약
왼쪽부터 송흥용 비룡2통장, 최충식 대전충남시민환경연구소장, 황인호 동구청장, 홍대의 K-water 대청지사 운영부장
왼쪽부터 송흥용 비룡2통장, 최충식 대전충남시민환경연구소장, 황인호 동구청장, 홍대의 K-water 대청지사 운영부장

비룡2통 비름들바을 도랑(폭 2미터, 길이 200미터)이 연말까지 도랑살리기 사업 추진으로 청정도랑으로 탈바꿈 될 것으로 보인다.

동구는 13일 비룡2통 마을회관에서 비름들마을 도랑살리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민-관 4개 기관·단체가 모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서 지역 주민과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비름들마을 주민(통장 송흥용), k-water 대청지사(지사장 이재홍), 대전충남시민환경연구소(대표 김수영) 등 4개 기관·단체가 뜻을 모았다.

행사는 협약서 낭독 및 서명 등 협약식에 이어 도랑 수풀 제거활동 등 정화활동을 벌인 뒤 주민들을 대상으로 천연비누 만들기 교육도 이뤄졌다.

구는 이번 사업으로 물길정비 및 오염 퇴적물 준설, 수생 식물 식재 등 하천 생태 개선을 위한 다양한 조치를 통해 비름들마을 도랑이 친환경 친수공간으로 탈바꿈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