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소방공무원 고속도로 휴게소서 생명 구해
대전소방공무원 고속도로 휴게소서 생명 구해
  • 김선숙 기자
  • 승인 2019.05.27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윤곤 소방경, 의식 잃은 20대 심폐소생술로 골든타임 확보
금강휴게소 화장실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20대 후반의 남성을 구한 박 소방경(가운데)이 심폐소생술 훈련을 하고 있다.
금강휴게소 화장실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20대 후반의 남성을 구한 박 소방경(가운데)이 심폐소생술 훈련을 하고 있다.

대전시 소방공무원이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쓰러진 환자를 발견해 심폐소생술로 생명을 구한 사실이 알려져 귀감이 되고 있다.

대전시 소방본부에 따르면 대전서부소방서 현장대응단장 박윤곤 소방경은 지난 26일 오후 2시경 경부고속도로 금강휴게소 화장실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20대 후반의 남성을 우연히 발견했다.

박 소방경은 환자의 상황이 위급하다고 판단, 즉시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구급대가 도착하기 전 환자의 의식이 회복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평소 골든타임 내 적절한 처치가 중요하다는 것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었기에 신속한 대처가 가능했다.

박 소방경은 “일반 시민들도 심폐소생술을 익혀두면 내 가족과 이웃의 귀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다”며 “이번 일을 겪으며, 새삼 골든타임의 중요성을 깨달았다”고 말했다.

김윤곤 소방경
김윤곤 소방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