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암초·은어송초 교사 대전교원미술작품展 입상
대암초·은어송초 교사 대전교원미술작품展 입상
  • 김선숙 기자
  • 승인 2019.08.09 01: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6회 대전교원미술작품展 개최
은어송초 이유리 교사 작품
은어송초 이유리 교사 작품

동구 소재 대암초등학교와 은어송초등학교의 교사가 제16회 대전교원미술작품展에 입상했다.

대전교원미술작품展은 대전광역시 교원미술작품 공모전의 입상작 전시회로서 교원들의 창작 의지를 고취하여 문화예술교육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격년제로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로 16회를 맞이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초, 중, 고 54명의 교원이 출품한 작품 중 한국화 3점, 서양화 9점, 조소·디자인․공예 5점, 서예 3점 등 입상작 20점과 초대 작품 1점으로 총 21점을 전시한다.

대암초등학교 윤소영 교사 작품
대암초등학교 윤소영 교사 작품

한국화 부문 입상자 대전대암초 윤소영 교사의「민화가 있는 풍경」은 다소곳하게 자리 잡은 꽃 화분의 단아함과 블라인드 속 공간의 비움을 표현한 민화 작품으로 현대인에게 한국 전통미 속에서 마음의 여유를 표현하였고, 조소 부문 입상자 대전은어송초 이유리 교사의 「Oh, Oh!(아이고, 저런!)」은 무거운 가방을 짊어지고 하루종일 학교와 학원을 오가는 아이들의 모습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작품으로 바쁜 학생들에 대한 안타까움을 표현하였다.

작품 전시는 이달 8일부터 16일까지 대전평생학습관 내 대전갤러리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