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8 19:29 (목)
경영난에도 관내 다문화대안학교 후원한 운수업체
경영난에도 관내 다문화대안학교 후원한 운수업체
  • 김종희 기자
  • 승인 2020.06.30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원고속관광 다문화대안학교에 200만원 전달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의 어려움에도 동구 관내 다문화대안학교 학생들을 돕겠다고 팔을 걷고 나선 운수업체가 있어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대원고속관광(사장 김동현)이 중동에 위치한 다문화대안학교(R-school)를 찾아 다문화가정 학생들 교육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후원금 200만원을 전달했다.

대원고속관광은 2015년부터 영업을 시작해 안정적으로 성장세를 이어가던 중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직격탄을 맞았다. 

특히 최근 몇 개월 동안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집합금지 등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관광버스 운행이 뚝 끊겨 적자운영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이같은 상황에서도 대원고속관광은 다문화가정 학생들의 학교생활 적응과 학업중단 예방을 위해 기꺼이 후원금을 내놓았다.

후원금은 다문화 가정 학생들의 학습, 문화, 정서 발달을 돕기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김동현 대원고속관광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울수록 이웃을 더 돌아봐야겠다는 생각에서 다문화가정 학생들을 후원하기로 했다”며 “비록 작은 금액이지만 이번 후원이 나 보다 더 어려울 수 있는 다문화가정 학생들에게 유용하게 사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