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9 08:28 (금)
市, 청년의 삶 실태조사 기본계획 본격 착수
市, 청년의 삶 실태조사 기본계획 본격 착수
  • 황준환 기자
  • 승인 2022.11.23 2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3일,‘청년 실태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착수 보고회 개최
- ‘청년이 모이는 대전’위해 맞춤형 청년정책 발굴

대전시가 민선 8기 대표 공약사업의 하나인 대전형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지역 청년들이 실제 어떤 삶을 살고 있는지 종합적인 실태조사에 나선다.

대전시는 23일 지역 청년의 안정적 정착과 청년 맞춤형 정책 수립을 위한‘대전 청년 실태조사 및 청년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용역은 대전 지역 청년들의 삶 전반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대전 청년정책의 중장기 비전과 정책목표, 추진전략, 세부 추진과제를 담은 대전형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전시는 이번 용역을 통해 일자리, 주거 등 분야별 및 대학생, 취업준비생, 직장인 등 계층별 청년들을 대상으로 심층면접조사, 토론회 등을 열어 청년들의 삶에 대한 정확한 실태를 파악하고 청년들의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또한 청년들의 목소리와 함께 대전시 청년정책 현황 및 여건을 파악하고, 해외, 중앙·타 지자체 등의 청년정책과 성공사례를 종합 분석할 예정이다.

시는 실태조사와 국내외 청년정책 분석을 기반으로 일자리, 주거, 복지, 문화, 참여․권리 등 5대 분야에 걸쳐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중장기정책을 마련해 청년이 지역에 머물러 정착할 수 있는 종합 지원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대전시 지용환 복지국장은 “청년정책은 일시적인 복지 차원을 넘어 미래세대에 대한 투자”라며, “청년들의 의견을 기본계획에 적극 반영하고 청년세대가 지역에서 안정적으로 정착과 성장을 지원할 수 있는 기본계획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이번 용역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착수보고회에 앞서 청년정책 전문가, 대학생․직장인 등 계층별 청년, 그리고 분야별 관계 공무원 등 35명이 참여한 민․관 협력 워킹그룹을 운영하여 용역의 구체적인 방향을 설정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