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8 19:29 (목)
대전 올해 신규주택 2만 8,284호 공급 예정
대전 올해 신규주택 2만 8,284호 공급 예정
  • 황준환 기자
  • 승인 2023.01.3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아파트 2만 4,200호, 다세대․연립․다가구주택 등 4,084호 공급

대전시는 올해 신규주택 공급 규모를 2만 8,284호로 예상했다.

대전시는 31일 아파트 2만 4,200호, 다세대주택 및 연립주택 353호, 단독․다가구주택 3,731호 등 총 2만 8,284호의 신규주택이 공급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아파트 공급 물량 중 임대주택은 2,089호, 분양주택은 2만 2,111호가 공급되며, 분양주택 중 조합원 분양을 제외한 일반 분양은 1만 7,503호로 전망했다.

자치구별 민간 부분 공급계획을 보면 동구 5,037호, 중구 9,666호, 서구 6,009호, 유성구 344호, 대덕구 1,009호가 공급된다. 공공 부분은 대전도시공사 662호, 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1,473호를 공급한다.

공급방식별로 살펴보면 정비사업 물량이 1만 1,855호로 49%를 차지하고 있으며, 민간건설 1만 210호로 42%, 공공건설은 2,135호로 9%를 차지하고 있다.

공급 물량은 작년 실적 대비 8,355세대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공급이 계획되었던 일부 물량이 올해에 넘어온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대전시는 분석했다.

한편 대전시는 올해 계획된 물량 일부도 2024년으로 연기되면서 2024년도 공급 물량은 2만 6,410호로 예상했으며, 대부분 정비사업 및 도시개발사업 부지 위주로 공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대전시 장일순 도시주택국장은 “무주택자의 주거 안정, 건설사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위해 꾸준한 주택 공급이 필요하며, 적정한 분양과 임대주택 물량을 적기에 제공하여 주택 가격 안정을 유도하겠다.”라고 밝혔다.

다만, 최근 주택 시장 침체로 사업주체들이 주택 분양 시기를 놓고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