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8 11:51 (토)
중촌근린공원에 '시립미술관·음악전용공연장' 착공
중촌근린공원에 '시립미술관·음악전용공연장' 착공
  • 황준환 기자
  • 승인 2023.05.18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총 9개 사업 6,700억원 투입, 원도심에 4,500억원 집중투자 예정
- 문화균형, 매력발굴, 지역활력 키워드로 전시와 공연 시설 대규모 조성
이장우 대전시장이 8일 오전 대전시청 브리핑룸에서 시정 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
이장우 대전시장이 8일 오전 대전시청 브리핑룸에서 시정 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

대전시가 중구 중촌근린공원에 제2시립미술관과 음악전용공연장을 2026년에 착공한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18일 시정브리핑을 통해 “문화균형, 매력발굴, 지역활력을 키워드로 총 9개 사업에 6,700억 원을 투입해 대전 어디서든 다양한 전시와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문화시설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원도심 지역에 4,500억 원을 집중 투자해 신‧구 도심 간 문화 격차 해소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제2시립미술관은 1,202억 원을 투입해 현 시립미술관의 2배 정도 규모인 연면적 1만6,852m2(지하 1층, 지상 2층)의 전시‧창작‧카페 공간 등으로 조성될 계획이다.

음악전용공연장은 2,500억 원을 들여, 연면적 3만m2(지하 2층, 지상 4층)의 광역시 최대 규모로 콘서트홀, 챔버홀, 편의시설 등을 갖춘 전문 공연 공간으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또한, 지역예술인들의 다양한 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소규모 미술관도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장우 시장은 “제2시립미술관과 음악전용공연장을 스페인의‘구겐하임 빌바오 미술관’같은 도시의 품격을 높여줄 세계적인 명품 건축물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