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0 22:07 (목)
발달장애인 이기범 작가 작품 지자체 홍보물에 등장
발달장애인 이기범 작가 작품 지자체 홍보물에 등장
  • 황준환 기자
  • 승인 2024.06.02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 동구청사 내 ‘대청호 장미 깜짝(Pop-Up) 카페’ 운영
-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운영하는 특별 카페
- 이달 28일까지 운영

발당장애인 이기범 작가의 작품이 대청호장미축제 홍보물에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는 동구와 사회복지법인 밀알이 협력해 운영하는 ‘대청호 장미 깜짝(Pop-Up)카페’를 구청사 1층 로비에 오픈하면서 이씨의 작품을 홍보에 활용한다고 밝혔다.

이번 팝업카페는 지난 달 31일부터 시작하는 ‘대청호 장미전시회’를 홍보함과 동시에, 장애인을 차별없는 시선으로 바라보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사는 세상을 만들어 가고자 준비한 ‘대청호는 장미다’ 홍보 캠페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또한, 밀알복지관 미술교실에 참여하는 발달장애인 작가 이기범 씨의 작품을 활용, 귀엽고 아기자기한 그림으로 카페 장식과 컵걸이(홀더) 등을 만들어 눈길을 끈다.

특히, 팝업카페에서 출시하는 특별 시즌 한정 음료인 ‘대청호 장미차’는 대청호의 맑고 청량한 이미지를 담은 신선한 장미차로, 카페를 찾는 방문객에게 색다른 맛과 향을 선사할 예정이다.

‘대청호 장미차’를 주문하는 방문객에게는 장미 부채와 이기범 작가의 작품 엽서, 컵받침 등 푸짐한 기념품을 증정한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야심차게 준비한 대청호 장미전시회를 홍보하고, 장애에 대한 인식이 긍정적으로 바뀌길 바라는 마음으로 특별한 깜짝카페를 준비했다”며 “장애와 비장애 구분 없이 모두가 우리 사회 구성원으로서 함께 어울리는 세상이 되었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한편, 대청호 장미 깜짝(Pop-Up)카페는 5월 31일부터 6월 28일까지 약 한 달 동안 대전 동구청 1층 카페 ‘천사의 손길’에서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