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장산 산불지킴이로 자청한 효동 주민들
식장산 산불지킴이로 자청한 효동 주민들
  • 전남식 기자
  • 승인 2019.04.30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장산을 지킵시다. 산불 조심하세요”

28일 이른 아침부터 식장산 입구에서 등산객들을 향해 10명의 주민들이 산불 조심 캠페인을 벌이며 목소리를 높였다.

모인 10명은 효동(가오동, 천동, 효동)에 살고 있는 주민들과 새마을회원들로 구청이나 동 사업 일환이 아닌 자발적으로 산불로부터 식장산을 지키고자 하는 마음으로 모였다.

이들은 이날 세천유원지와 식장산 등산로입구 길목 길목에 눈에 띄는 붉은색 산불조심 현수막을 부착했다.

봉사에 참여한 김홍현 새마을협의회 회장은 “강원도 산불 때 마음이 참 허망했다. 자연에게 미안하고 할 말이 없어 마음이 아팠다”며 “식장산 자연생태보호림이 잘 유지되어 모두가 함께 숨 쉴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등산로를 지나던 한 시민은 “휴일인데도 식장산을 지키기 위해 봉사하는 분들이 있어 감사하다”면서 “파이팅! 산불조심 합시다”를 외치며 응원해주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