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동구지역위 ‘지역돌봄 확충 방안’ 최우수 정책에 선정
민주당 동구지역위 ‘지역돌봄 확충 방안’ 최우수 정책에 선정
  • 비알뉴스
  • 승인 2019.09.03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서구문화원서 대전‧세종 지역위 정책 중 최다득표한 동구 정책 대상 수상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위원장 조승래) 정책페스티벌에서 동구 지역위원회의 ‘지역돌봄 확충 방안’이 대상을 수상해 중앙당 전국 대회에 출품된다.

3일 오후 3시 대전 서구 탄방동 서구문화원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의 ‘더불어 2019 정책페스티벌’에서 모바일앱 실시간 배심원단 투표 결과 아이 돌봄 서비스와 관련 ‘통합돌봄지원센터’ 확충 등 종합 아이 돌봄 서비스를 소개한 동구 지역위의 ‘지역돌봄 확충 방안’이 가장 많은 득표를 해 대상을 수상했다.

이날 정책페스티벌에는 지난달 13일부터 25일까지 대전과 세종 등 8개 지역위원회별 정책경연대회를 통해 최종 출품된 지역돌봄 확충 방안(동구), 미세먼지 줄이기 방안(중구), 기존 주차장을 이용한 스포츠복지 활성화 방안(서구갑), 프리랜서 지원 대책(서구을), 고경력 은퇴과학자를 활용한 기술혁신과 일자리 창출 방안(유성구갑), 교통약자에 대한 제도 개선 방안(유성구을), 주민 건장 증진을 위한 방안(대덕구), 장애인 이동권 확보 방안(세종) 등 8개 정책들이 소개됐다.

정책페스티벌에서는 소개된 8개 정책을 두고 지역위별 추천과 대전‧세종 당직자 등 총 87명으로 구성된 배심원단은 이날 지역위별 각 5분씩 할애된 정책 발표를 듣고 전국 시‧도당 중 최초로 시도되는 모바일앱(‘땡기지’)을 이용한 실시간 전자 투표를 진행했다.

그 결과 동구 지역위원회가 가장 많은 득표를 해 대상을, 뒤를 이어 ‘고경력 은퇴과학자를 활용한 기술혁신과 일자리 창출 방안’을 소개한 유성구갑이 최우수상을, ‘장애인 이동권 확보 방안’ 정책을 제안한 세종 지역위원회가 우수상을 거머쥐었다.

대상을 받아 대전시당의 최우수 정책으로 선정된 동구 지역위원회의 ‘지역돌봄 확충 방안’은 오는 20일 열리는 중앙당 정책페스티벌에 출품돼, 전국 17개 시도당 경연을 통해 선정된 최우수 정책들과 경합을 펼칠 예정이다.

조승래 대전시당위원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과거에는 똑똑한 전문가들이 모여 정책을 제안하고 정책을 수용하느냐 말 것이냐를 고민했다면, 이제는 정책을 당원스스로 시민들과 토론하고 재단하며 정책을 만드는 시대다. 이렇게 만든 정책은 품질도 올라가고 더욱 효과도 클 것”이라며 “우리 정책페스티벌이 유럽의 정책 전당대회처럼 정당 정책을 당원 스스로 만들고 토론하는 형태로 발전해 나갈 것이고 이렇게 정책역량을 키워나가야 민주당이 정말 튼튼한 정당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