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9 08:28 (금)
교육청, 세계주니어수영선수권 메달리스트 양하정 선수 장학금 전달
교육청, 세계주니어수영선수권 메달리스트 양하정 선수 장학금 전달
  • 김종희 기자
  • 승인 2022.09.13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체고 양하정 선수, 한국 최초 세계주니어수영선수권대회 메달 획득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이 13일 한국 선수 최초로 세계주니어수영선수권대회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대전체고 양하정 선수를 초청해 격려하고 장학금을 전달했다.

양하정(대전체고 2학년) 선수는 수영 국가대표 선수를 지낸 아버지의 2녀 중 둘째로 태어나 대전글꽃초등학교 4학년 때 수영과 인연을 맺은 이후 입문 2년 만에 전국대회에서 입상하는 등 수영선수로서의 가능성을 보였다.

이후 대전탄방중학교에 입학한 양하정 선수는 3학년 때 출전한 전국 꿈나무 수영대회에서 접영 100, 200m 은메달을 차지하였으며, 대전체육고등학교에 입학한 이후 꾸준한 훈련을 거듭한 끝에 올해 열렸던 『제17회 제주 한라배 전국수영대회』 여고 접영 100m에서 대회 신기록으로 우승함으로써 한국 수영의 차세대 주자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이후 여세를 몰아 양하정 선수는 지난 4일 페루 리마에서 열린 『2022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주니어수영선수권대회』 여자 접영 100m 결승에서 1분00초10으로 동메달을 차지하였는데, 이는 2년마다 개최되어 올해 8회째를 맞은 세계주니어수영선수권대회 출전 사상 최초의 메달이며, 이번 대회 한국선수단의 유일한 메달이기도 하다.

이번 대회를 마치고 양하정 선수는 “큰 대회에서 메달을 땄지만 초심으로 돌아가 더욱 노력하여 시니어 국가대표로 세계무대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대전광역시교육청 김석중 체육예술건강과장은 “세계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양하정 선수와 이처럼 성장하기까지 지원과 수고를 아끼지 않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우리 대전 학생선수들이 스포츠를 통해 미래를 꿈꾸고 그 꿈을 이루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